꿋꿋이 희망의 기록을 남기는, 들국화

오래도록 사람들에게 남아 진하게 퍼지는 들국화의 향기처럼, 강덕경 할머니가 뒤늦게 그리기 시작하신 수많은 그림과 기록들을 통해 세상에 남기고 싶으셨던 것은 진실, 그리고 다음 세대의 희망이었습니다. ‘죽기 전에 꼭 남기겠다.’ 하셨던 <책임자를 처벌하라: 평화를 위하여>라는 작품을 끝내 남기시고, 죽음을 눈앞에 둔 병상에서도 범죄 인정과 법적 책임을 촉구하며 이 문제를 기억해달라 하셨던 강덕경 할머니의 말씀을 깊이 새깁니다.

들국화
강덕경 할머니

1929년 경남 진주에서 출생하신 강덕경 할머니께서는 16세 때, 일본인 담임교사에 의해 근로정신대가 되어 일본의 비행기 부속품 제조공장으로 연행되었습니다. 이후 공장에서 도망을 치다 붙잡혀 위안소로 끌려가 일본군‘위안부’ 피해를 겪으셨습니다. 64세가 되셨던 1992년, 자신이 일본군‘위안부’ 피해를 겪었음을 세상에 드러내셨고, 일본 정부로부터 공식 사죄와 배상을 받기 위한 운동을 시작하셨습니다.

강덕경 할머니께서는 위안소에서의 아픔을 그림으로 그려내 [빼앗긴 순정], [사죄하라], [책임자 처벌] 등 많은 작품을 남기셨고, 폐암 말기 선고 후 자신의 모습을 담아달라는 할머니의 요청으로 만들어진 다큐멘터리 ‘낮은목소리2’를 통해 마지막 모습을 남기셨습니다.

정의와 희망의 치열한 기록

1995년 12월 자신이 폐암 말기라는 사실을 아시고 병상에 계신 동안에도 피해 사실을 더 많이 알려야만 한다고 말씀하셨고, 죽음을 눈앞에 둔 병상에서도 범죄 인정과 법적 책임을 회피한 채 위로금으로 무마하려 했던 일본의 ‘아시아 국민기금’을 끝내 거부하시며 이 문제를 기억해달라고 말씀하셨던 할머니. 다음 세대에 꼭 전해주어야 했던 정의와 희망을 끝까지 붙드셨던 할머니의 삶 앞에 존경을 드리며, 그 치열한 기록을 계속 이어나갈 것입니다.

*아직 완성하지 못한 그림들을 세상에 남겨두신 채, 강덕경 할머니께서는 1997년 69세의 연세로 별이 되셨습니다.

들국화A01 아이보리


배경화면 다운로드

다운로드

관련 상품

빨간화살표
마리몬드
하드_들국화(옐로우)

23,000

마리몬드
스프링 노트_들국화

6,800

마리몬드
매일 기록하는 노트_들국화

15,000

들국화A02 바이올렛


배경화면 다운로드

다운로드

관련 상품

빨간화살표
마리몬드
하드_들국화(바이올렛)

23,000

마리몬드
심플_하드_들국화(바이올렛)

23,000

마리몬드
심플_범퍼_들국화(바이올렛)

25,000

들국화B01 오렌지


배경화면 다운로드

다운로드

관련 상품

빨간화살표
마리몬드
압화_하드_들국화(오렌지)

23,000

마리몬드
플라워 스카프_들국화(그린)

25,000

들국화C01 블루


배경화면 다운로드

다운로드

관련 상품

빨간화살표
마리몬드
들꽃_하드_들국화(스카이블루)

23,000

마리몬드
기록하는 숄더백_들국화(바이올렛)

29,000

마리몬드
기록하는 숄더백_들국화(블랙)

29,000

마리몬드
벨벳 카드 지갑_들국화(블랙)

59,000

마리몬드
스프링 노트_들국화

6,800

들국화C02 아이보리


배경화면 다운로드

다운로드

관련 상품

빨간화살표
마리몬드
들꽃_하드_들국화(옐로우)

23,000

마리몬드
기록하는 숄더백_들국화(아이보리)

29,000

마리몬드
기록하는 배지 세트_들국화

9,500